쿠폰 결제
기사보기
단어학습 속청학습 평가문제 단문학습 받아쓰기 퍼즐학습 ENIE학습
워드팁 해석
scam 사기, 편취 / defendant 피고(인) / firm 회사 / admittance 입장, 입학 / bribe 뇌물을 주다, 매수하다 / doctor 조작하다 / siphon (돈을) 빼돌리다 / racketeer 부정한 돈벌이를 하다 / obstruction 방해 / dub 별명을 붙이다 / plea (피고인의) 답변, 항변 / widespread 널리 퍼진
닫기
거의 50명의 사람들이 부유한 미국인들의 아이들이 그 국가의 상위 대학교에 입학하도록 도왔던 2,500만 달러 (283억원) 입시 사기로 미국에서 기소되었다.
그것은 지금껏 기소된 그것의 종류에서 가장 큰 사건이다.
피고인은 많은 큰 로펌과 금융 회사들의 최상위의 간부들뿐만 아니라 여배우 Felicity Huffman와 Lori Loughlin을 포함한다.
그 추문의 중심에 있는 총 33명의 부모들과 대학입학준비학원 회사와 관련된 13명의 사람들이 기소되었다.
California의 Newport Beach에 기반을 둔, Edge College & Career Network는 부모들에게 학생당 20만 달러 (2억 2630만원)과 250만 달러 (28억원) 사이로 부과했다.
입학 허가를 얻기 위해, 그들은 코치들에게 뇌물을 주었고, 가짜 수험생을 고용했고, 심지어 사진을 조작했다.
그 모험으로부터의 이익은 가짜 자선단체로 빼돌려졌다.
그 모든 것 뒤의 주모자는 그때 이후 부정한 돈벌이를 한 것, 돈 세탁, 그리고 정의를 방해한 것에 대해 유죄라고 답변서를 제출한 58세의 William Singer였다.
그는 그의 사업이 아이들을, 들어오는 학생들에 대해 종종 더 낮은 학업 기준을 가진, 그들의 스포츠 프로그램을 통해 대학교에 입학시키는 것에 집중하는 것이라고 인정했다.
Singer는 “우리가 하는 것은 미국에서 가장 부유한 가족들이 그들의 아이들이 학교로 입학하는 것을 돕는 것입니다”라고 말했다.
그는 the SATs를 위한 더 많은 시간을 얻기 위해 그들의 아이들이 학습 장애가 있다고 주장하라고 부모들에게 말했고, 그는 학생들에게 두 개의 시험 센터를 안내했다: Houston에 있는 하나 그리고 West Hollywood에 있는 하나.

그는 정답을 고치거나 다른 사람이 그 시험을 치를 수 있도록 하기 위해 그곳에서 시험 관리자에게 뇌물을 주었다.
Varsity Blues라고 별명이 붙은 한 작전에서, 전국의 300명의 법집행 수사관들이 그 체포에 개입되었다.
모든 사람이 답변을 아직 제출하지 않았지만, 모든 피고인들은 보석으로 풀려날 것으로 기대된다.
만일 유죄가 선고된다면, 일부는 징역 최대 20년에 직면할 수 있다.
어떤 학생도 기소되지 않았다.
사실, 대부분의 사례들에서, 그들은 무엇이 진행되는지 몰랐던 것처럼 보인다.
최근에 미국에서 다른 입학 추문들이 있어왔다.
Boston에서의 한 추문은 중국인 국적자들에 의한 널리 퍼진 시험 부정행위를 포함했다.
2016년, 수백개의 SAT 문제들이 유출되었다.
현재의 사기는 2011년으로 거슬러 올라가고, 학생들이 Yale, University of California, Stanford, University of Texas, Georgetown University, 그리고 Wake Forest University으로 입학하도록 도왔다.
그 대학들은 입학하기 위해 부정행위를 한 학생들을 어떻게 처리할지 결정한다.
닫기
[924호] College Admissions Scandal Unfolds In America
College Admissions Scandal Unfolds In America0Nearly 50 people have been charged in the U.S. over a $25 million (W28.3 billion) admission scam that helped get the children of wealthy Americans into the country’s top universities. It is the largest case of its kind ever to be prosecuted.
The defendants include actresses Felicity Huffman and Lori Loughlin, as well as top ranked executives of a number of large law and financial firms. In total, 33 parents and 13 people associated with the college-prep company at the heart of the scandal were charged.
Based in Newport Beach, California, Edge College & Career Network charged parents between $200,000 (W226.3 million) and $2.5 million (W2.8 billion) per student. To gain admittance, they bribed coaches, hired fake test takers, and even doctored photos. Profits from the venture were siphoned off into a fake charity.
The mastermind behind it all was William Singer, 58, who has since pled guilty to racketeering, money laundering, and obstruction of justice. He admitted that his business focused on getting kids into universities through their sports programs, which often have lower academic standards for incoming students.
Singer said, “What we do is help the wealthiest families in the U.S. get their kids into school.”
College Admissions Scandal Unfolds In America5He told parents to claim their children had learning difficulties in order to get more test time for the SATs, and he directed students to two testing centers: one in Houston and one in West Hollywood. He had bribed test administrators there to fix answers or to allow a different person to take the test.
In an operation dubbed “Varsity Blues,” 300 law enforcement agents across the country were involved in the arrests. Not everyone has submitted a plea yet, but all defendants are expected to be released on bond. If convicted, some could face up to 20 years in prison.
No students have been charged. In fact, in most cases, it seems they were unaware of what was going on.
There have been other admissions scandals in the U.S. in recent years. One in Boston involved widespread cheating on exams by Chinese nationals. In 2016, hundreds of SAT questions were leaked.
The current scam dates back to 2011 and has helped students get into Yale, University of California, Stanford, University of Texas, Georgetown University, and Wake Forest University. The universities decide how to deal with students who cheat to gain entry.



Sandy Fortune
For The Teen Times